서울학생들 전북학교로의 등교 시작됐다

  • 담당부서 : 교육혁신과
  • 연락처 : 063-239-3342
  • 작성일 : 2022-10-04
  • 조회수 : 215
서울학생들 전북학교로의 등교 시작됐다 이미지(1)
서울학생들 전북학교로의 등교 시작됐다 이미지(2)
서울학생들 전북학교로의 등교 시작됐다 이미지(3)

 

서울 학생들의 전북 학교로의 등교가 시작됐다.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에 따르면 전북 농촌유학이 4일 유학생들의 첫 등교와 함께 완주·진안·임실·순창 4개 지역에서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유학 협력학교들은 기대감과 설렘 가득한 얼굴로 유학생 맞이에 나섰다.

 

이번 유학 협력학교는 지사초, 대리초, 동상초, 운주초, 동산초, 조림초 6개교이며 전북으로 유학을 오는 학생은 총 27명으로 가족까지 포함하면 40여 명에 이른다.

 

지역별로는 임실 11명·진안 8명·완주 4명·순창 4명이며, 유형별로는 가족체류형 17명, 센터형 6명, 홈스테이형은 4명 등 총 27명이다.

 

전북 농촌유학은 전라북도 관외 지역의 초․중학교 학생이 전라북도 농산어촌 학교에 1년 단위로 전학해 도내 농촌유학 협력학교를 중심으로 유학생과 재학생이 협동학습, 생태학습 등의 교육활동을 하는 것을 말한다.

 

지난 8월 31일 서울교육청-전북도청-재경전북도민회와 4자간 농촌유학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장기적으로는 유학생과 가족의 귀농귀촌 형태의 정착을 목적으로 한다.

 

이에 전북교육청은 유학생 모집과 배정 및 특색교육과정 운영 지원을 담당하고, 지자체는 유학생의 주거와 생활 인프라 제공한다.

 

또 서울교육청은 전북농촌유학 홍보 및 유학생 모집 등 역할 분담을 통해 안정적으로 사업이 추진되도록 실무협의회를 진행하고 있으며, 재경전북도민회에서는 고향사랑 농촌유학생 모집활동 등에 참여하기로 했다.

 

올해 농촌유학은 서울지역 학생들을 대상으로 5개월 시범운영하며, 내년부터는 전국 도시지역 초·중학생 대상으로 1년 단위로 모집할 예정이다.

 

서거석 교육감은 “전북 농촌유학에 참여한 유학생과 가족들 모두 환영한다”면서 “재학생과 유학생들이 즐겁게 어울리고 지역 특색을 담은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해 다양한 경험을 쌓고, 전북에 오래 머물고 싶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221004-서울학생들전북학교로의등교시작됐다.hwp (100 kb)바로보기
서울학생들전북학교로의등교시작됐다.png (905 kb)바로보기
농촌유학지사초2.jpg (5586 kb)바로보기
농촌유학지사초3.jpg (4275 kb)바로보기

목록

  • 담당부서 : 전북교육콜센터
  • 전화번호 : 063-1396
  • 최종수정일 : 2022-11-28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