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발전 설비 무상설치를 위한 협약 체결

  • 담당부서 :
  • 연락처 :
  • 작성일 : 2011-08-24
  • 조회수 : 329
 



전라북도교육청과 OCI주식회사가 8월24일 오후 8층 중회의실에서 태양광 발전 설비 무상설치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OCI는 전북지역 초등학교 30개교에 최대 5kw를 생산할 수 있는 태양광 발전 설비를 무상으로 설치한다. 또한 신설 예정인 전북유아교육진흥원과 전북과학교육원에도 무상으로 설치하기로 했다.

태양광 발전 설비 설치비 10억여 원(1개교 당 3500만원)은 OCI가 전액 부담하여 도교육청에 기부 체납한다.

도교육청은 태양광 시설을 통해 학생들에게 태양광에 대한 학습공간으로 활용하여 에너지 절약 의식을 높이도록 하며 연간 1260만원의 전기요금을 절감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서 김승환 교육감은 “세계적으로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며 “이번 협약은 우리 아이들에게 그린에너지의 효과와 중요성을 이해시키는 교육적 효과와 환경에 대한 이해뿐만 아니라, 시설 설비 비용 및 에너지 절감으로 효율적인 교육재정 운영에 기여하는 경제적 효과까지 거둘 수 있는 일석삼조의 기회이다”고 밝혔다.

OCI주식회사 김상열 부회장은 “이번 설치는 OCI주식회사가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실시하고 있다”며 “적극적으로 지원해준 전북교육청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전라북도교육청 산하기관에는 현재 38곳(본청 1, 초19, 중7, 고10, 기관 1)에 태양광발전이 설치되어 연간 909,726kw를 생산하고 있으며 6400만원의 예산절감효과를 가져오고 있다.

목록

  • 담당부서 : 전북교육콜센터
  • 전화번호 : 063-1396
  • 최종수정일 : 2022-08-16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