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초중고 448개교 토요 방과후 학교 운영

  • 담당부서 :
  • 연락처 :
  • 작성일 : 2012-01-19
  • 조회수 : 379


주5일수업제 시행을 앞두고 전북도내 초등학교의 72%가 토요 방과후 학교와 돌봄 학교를 계획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주5일수업제 시행에 따른 수요조사 결과 전체 학교의 59%인 448개교가 토요 방과후학교 운영을 희망하고 있고, 특히 초등학교는 303개교인 72.1%가 토요 방과후학교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주중 방과후학교는 모든 학교가 운영 중이고, 학생의 80.9%가 참여하고 있으나 토요일의 경우 초등학교의 15%, 중학교 13.5%, 고등학교의 5.3%만이 운영 중이다. 또 참여 학생도 전체 학생의 2.1%인 5,700여명에 그치고 있다.

그러나 도교육청이 지난해 주5일수업제 시행을 앞두고 일선 학교를 대상으로 수요 조사한 결과, 초등학교의 72.1%, 중학교 53.8%, 고등학교 25%가 토요 방과후 학교 운영을 희망하고 있어 대폭 확대될 전망이다. 이 경우 4만4천여 명의 학생들의 참여가 예상된다.

운영 프로그램과 관련, 도교육청은 초등학교의 경우 예체능 등 특기 적성프로그램 등을 권장하고 있으며, 중고등학교는 학부모 수요조사 결과 체육(29%), 취미레저(23.3%), 음악 미술문화(19.4%) 순으로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교육청은 올해 초등학교 돌봄교실과 방과후학교 프로그램에 85억 원이 증액된 총270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교실당 지원예산도 1천만 원이 증액된 2천5백만 원을 증액해 내실을 기할 계획이다. 또 오는 26일에는 올해 방과후학교 운영계획을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목록

  • 담당부서 : 전북교육콜센터
  • 전화번호 : 063-1396
  • 최종수정일 : 2023-02-0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