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과교실제 확대, 내년 107개교 운영

  • 담당부서 :
  • 연락처 :
  • 작성일 : 2011-12-09
  • 조회수 : 448
 

학생 중심의 탄력적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교과교실제’가 내년에 대폭 확대 운영된다.


전라북도교육청은 도내 6학급 이상 규모의 중․고등학교 총 239개교 가운데 올해 43개교에서 교과교실제를 운영한 데 이어 내년에 64개교를 추가, 총 107개교에서 교과교실제를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또 오는 2014년까지 연차적으로 시행 학교를 늘려 대상 학교의 90% 이상에서 교과교실제를 운영한다는 방침 아래 내년에 50개교를 신규 선정, 교과교실제 운영을 위한 기반 환경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이를 위해 올해 본예산보다 154억이 증가한 283억원의 사업비를 내년 본예산에 계상해 놓았다.


도교육청은 내실 있는 교과교실제 운영을 위해 해당 학교에 기본운영비를 비롯해 수준별 이동수업 강사, 행정 보조, 거점학교 운영비 등을 지원한다.


또 신규 추진학교의 경우 교과교실제의 이해도를 높이고, 운영 준비에 충실을 기하기 위한 지원을 하는 한편 기존 학교에 대해서는 창의적 수업 적용을 위한 심화된 교원연수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교과교실제 운영 준비를 할 수 있도록 학교 단위 자체 연수비를 지원하고, 연수 결과 자체 평가가 이뤄질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교과교실제 운영 제고를 위해 중․고교의 국어, 영어, 수학, 과학, 사회 과목 등을 대상으로 연중 30시간 이상의 전문과정 연수를 운영하게 된다.


이밖에 교과교실제 학교의 우수 사례를 모아 사례집을 발간, 정보 공유와 일반화에 나선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2011 학업성취도 평가에서 기초학력미달 비율이 감소하는 등 교과교실제 시행의 가시적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내년 1, 2월 중에 연차 평가를 실시해 미흡학교의 경우 집중적인 컨설팅을 통해 안정적 운영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 담당부서 : 전북교육콜센터
  • 전화번호 : 063-1396
  • 최종수정일 : 2023-02-0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