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SNS
  • 통합검색
    통합검색

  • Language

전북체육중학교 여자축구부 창단

  • 작성자 : 대변인
  • 작성일 : 2024-04-12
  • 조회수 : 56
전북체육중학교 여자축구부 창단 이미지(1)
전북체육중학교 여자축구부 창단 이미지(2)
전북체육중학교 여자축구부 창단 이미지(3)
전북체육중학교 여자축구부 창단 이미지(4)

 

전북에서 유일한 중학교 여자축구부가 창단했다. 2020년 삼례여중 축구부 해체 이후 4년 만이다.

 

전북체육중학교(교장 김쌍동)12일 오후 2시 본관 1층 다목적실에서 여자축구부 창단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창단식에는 서거석 전북특별자치도교육감을 비롯해 최영일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오규상 한국여자축구연맹회장 및 박용희 부회장, 유희태 완주군수, 김대은전북특별자치도축구협회장, 윤수봉 도의원, 이서기 문예체건강과장, 김난희 완주교육장, 학교운영위원, 선수단 가족 등이 참석해 여자축구부 창단을 축하했다.

 

전북체육중학교 여자축구부는 2023년 이전부터 전북축구협회와의 지속적이고 긴밀한 협조를 통해 창단의 필요성이 제기된 후 20234월 학교운영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준비 기간을 거쳐 이날 1학년 14명의 선수로 창단하게 됐다.

 

첫 지휘봉은 홍진아 감독과 안보라 운동부지도자가 잡았다. 군산 출신인 홍진아 감독은 삼례중, 한별고를 졸업하고 국가대표 최유리, 이금민 선수 등 많은 국가대표 선수와 국내 실업팀 선수들을 배출한 실력있는 지도자로 평가받고 있다.

 

안보라 운동부지도자는 현대제철 프로선수로 활동했다.

 

김쌍동 교장은 전북의 유일한 여자축구부를 창단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전북 최고의 명문 여자축구부로 발돋움하기 위해 바른 인성과 실력을 겸비한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도·격려하겠다고 말했다.

 

서거석 교육감은 전북체육중의 여자축구부 창단을 위해 애써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우리 교육청이 지원할 수 있어서 매우 뿌듯하다면서 우리 학생들이 재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북체육중학교여자축구부창단식.png바로보기
전북체육중학교여자축구부창단식1.jpg바로보기
전북체육중학교여자축구부창단식2.jpg바로보기
전북체육중학교여자축구부창단식3.jpg바로보기

목록

콘텐츠 만족도 조사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방문자통계